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작성일 2019.08.19, 조회수 24
보도자료 상세보기 - 제목, 작성자, 내용, 파일 제공
제목 진천군의회 일본산 불매운동 동참 ‘日 경제 보복 중단하라.’
작성자 의회사무과
내용 진천군의회 일본산 불매운동 동참 ‘日 경제 보복 중단하라.’

최근 일본 정부의 경제 보복 조치에서 시작된 일본산 불매운동이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진천군의회(의장 박양규)도 동참을 선언했다.

진천군의회는 지난 7월 29일 일본 정부의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 규제 조치와 
포괄적 수출 우대 자격을 의미하는 ‘화이트 리스트’에서 한국을 제외하기로 한 것에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명했다.

일본의 경제보복은 ‘자유롭고 공정하며 비차별적이고 예측 가능한 무역 환경 조성’이라는 
대승적 합의를 이룬 오사카 G20 공동선언문에 정면으로 위배되고 있음을 지적하며 
당시 의장국이었던 일본이 스스로 국제 규범을 무너트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치적인 이유로 경제 보복을 단행한 것은 양국의 항구적인 협력 관계 지속은 물론 
세계 경제에도 악영향을 끼칠 것이라며 일본의 올바른 역사인식과 성숙한 정치의식 함양을 촉구했다.

또한 일본의 경제 보복이 즉각 중단되지 않는다면 강력한 일본산 불매운동을 전개할 것이라며 
작금의 엄중한 사태에 다수의 군민들이 인식을 같이 하고 있음을 밝혔다.

이날 박양규 의장은 “일본은 우리나라 사법부의 강제 징용 피해자에 대한 배상 판결을 수용하여 
진심어린 사과와 정당한 배상을 해야 한다.”고 말하며

“정부는 이번 사태를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아 첨단산업 핵심소재의 대외 의존도를 줄이고 
국내 기업의 자생력을 높일 수 있는 장기적이고 종합적인 대책을 수립하라.”고 촉구했다.
파일

DSC_5516.JPG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 전화번호
  • 최종수정일 2018.07.04

  • 법제처
  • 행정안전부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 대한민국국회
  • 도로명주소안내